시사/경제

월간 조선

2019년 4월호 |532page|ISSN 1228-2197
관심잡지
자유이용권 이용불가 ?자유이용권이란
7일 대여 3,250원 ?7일 대여란

간첩이 국가보훈 유공자 되는 세상 열리나

외환은행 인수 자금으로 쓰인 정체불명의 뭉칫돈 ‘6349억원’의 실제 주인은 한국인?

1억 달러 ‘DJ 비자금’ 최초 제보자는 美 FBI

세월호 5년 계기로 본 기무사TF 《세월호 백서》 중 ‘종북세(력) 분야’에는 무슨 내용이…

유선주 공정거래위원회 심판관리관 “‘문빠’였던 내가김상조 공정위원장을 고발한 이유”

美 《포브스》 “국민의 北 비판 검열 위한 것”

내년 총선 앞두고 ‘동남권 新공항’으로 PK 잡으려는 청와대

리설주 醜聞이 부른 은하수관현악단원 12명 공개 처형 직접 참관한 당시 장철구평양상업대학생의 증언

美北회담 결렬 이후 대두하는 북한 경제 붕괴 가능성

제2차 미북정상회담 결렬 후의 북한

北, 美·北 대화 진행 중에도 내부 단속 강화

하노이회담에서 드러난 北核 문제의 진실

존 볼턴, 김정은을 기습하다!

文 정부, 북한 의식해 슬그머니 ‘건국 100주년’ 주장 후퇴

文在寅의 3·1절 기념사를 보며 생각하는 民族과 民主 좌익의 민주주의는 자유가 삭제된 민주주의

정갑윤 자유한국당 국회의원 “汎보수-反文 세력 뭉쳐 문재인 暴政 종식시켜야”

탄핵 2년 뒤, ‘박근혜 변호인’ 채명성이 얘기하는 ‘탄핵의 내막’

엉뚱한 신고에 출동 “‘공공서비스의 사유화’ 심하다”

“‘우리 병원 와서 살았다’는 한마디 듣고 버틴다”

“민원 제기가 걱정돼 차라리 주취자에게 맞는다”

故 이병철 회장의 임종 전 마지막 질문 24가지

인도-파키스탄이 공중전 벌인 카슈미르는 어떤 곳인가

매각 골든타임 놓치고 뼈만 앙상하게 남았지만, 더 늦기 전에

서민 고객 돈 이용한 어느 새마을금고 고위 간부들의 필리핀 해외 원정 성매매 충격

인터뷰 / 국내 재즈계 ‘새 얼굴’ 최윤화

인터뷰 / 박정희 前 대통령 치과주치의 유양석 원장

이슈분석 / 재계가 과도하다고 하는 상속·증여세 뜯어보기

부동산 전문가들이 보는 시장 전망

기획연재 / ‘성공적인 국정운영’을 위한 提言 ①

이색지대 / 스타크래프트 프로게이머들의 ‘인생 2幕’

심훈의 3·1운동 100주년, 소설 《상록수》 현장을 가다

藝家를 찾아서 / 수필 <보리>의 작가 韓黑鷗 선생

詩人, 해고 없는 압축공장 근로자

광저우의 지방관이 된 이슬람교도 고려인

일본, 유럽 무역전쟁의 중심에 서다

두 나라 왕을 남편으로 둔 유화 부인

곧음[直]은 亂世를 잘 살아내는 일의 이치

이탈리아 작가 자코모 카사노바의 ‘나의 遍歷’을 찾아 유럽을 周遊하다

구마모토, 메이지유신을 지켜내다

100년 전 조선 민중에게 자부심을 안겨준 두 청년 안창남과 엄복동 이야기

크레바스에 빠져 죽다 살아나다

‘가장 가까운 유럽’ 블라디보스토크를 가다

봄소식을 알리는 매화

뉴스의 人物

사람들

건국훈장은 대한민국의 건국에 공로가 뚜렷한 사람에게 주는 것

《대통령의 선물》

《보수주의자의 양심》

《왜 결정은 국가가 하는데 가난은 나의 몫인가》

새로 나온 책

죽음을 앞뒀던 故 이병철 삼성 회장과 정의채 몬시뇰의 대화


더보기
접기

잡지정보

잡지명 월간 조선 2019년 4월호
잡지사 (주)조선뉴스프레스 홈페이지
잡지소개

1980년 4월 '서울의 봄'에 창간돼 지금까지 뿌리 깊은 전통을 이어 온 국내 1위의 시사월간지 입니다. 정치史의 이면, 사회의 흐름을 놓치지 않는 심층보도로 한국 언론의 새로운 지평을 개척해 오피니언 리더가 가장 많이 찾고 있습니다. 정보가 통제되고 할 말을 제대로 할 수 없었던 1980년대, <月間朝鮮>은 국민들의 알 권리를 위해 분투하는 첨병이었습니다. 1990년대에 접어들면서 한국 사회가 비틀거릴 때 <月間朝鮮>은 우리 사회의 중심을 지키는 파수꾼이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