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검색어

시사/경제

자유마당

2017년 9월호 |100page|ISSN 2092-6618
관심잡지
자유이용권 이용가능 ?자유이용권이란
7일 대여 600원 ?7일 대여란

포토뉴스
문재인 대통령 취임 100일 기자회견 외

커버스토리
북한 체제 69년… 세습독재-도발로 파탄의 길
눈앞에 닥친 북한 핵·미사일 보유… 어떻게 대응할 것인가?
분단 고착 69년, 북핵 넘어 한반도 평화 가능한가?

지상중계
북한 인권문제의 정치·경제적 접근
유럽연합의 인권정책에 기초한 북한인권법 개선 방안
문재인정부의 대북 인권정책 방향
북한인권 문제에 대한 한·미·일의 인식과 북한의 대응

명사칼럼
국론통일로 ‘사드’ 설치를 서두르자

사회비평
문재인 대통령 취임 100일을 보내며

경제칼럼
미래세대에 부담되는 정책 바로 볼 수 있어야

안보초점
북한 ICBM 발사, 미국 대한반도 정책 ‘게임체인지’?
유엔, 북한 ICBM 도발에 새 제재… 수출 3분의 1 감축 타격

집중분석
ARF서 북한 비핵화 한 목소리… 잇단 미사일 발사로 외톨이 신세

심층해부
일부 탈북자들은 왜 북한으로 돌아가는가?

포커스
미, 북핵 관련 중·러 추가제재… ‘세컨더리 보이콧’ 압박

글로벌&한반도
유럽 핵위기 해결한 미테랑전략… 한반도 위기 반면교사

북한인권 워치
북한 장마당은 인권국가로 향하는 신호탄인가?

북한경제·통일경제
‘한반도 신경제지도 구상’이 통일의 미래비전이 되려면…

평양통신
또 다시 조작나선 ‘백두혈통’… 김정은 생가 꾸미기 소동

통일준비
⑧ 북한의 개혁개방 개혁개방 통해 체제 변동성 높이는 대북 정책 펼쳐가야

통일운동 단체
⑥ 뉴코리아여성연합 “북한에 여성은 없다”

기획연재Ⅰ
세계의 분쟁지역 / ④ 쿠릴열도 러시아와 일본, 쿠릴열도 놓고 줄다리기…평화협정도 체결 못 해

기획연재Ⅱ
세계의 정치체제 / ⑤ 일본 영국식 내각책임제, 분권적 권력구조로 책임정치 실현에 한계

이달의 현대사
88서울올림픽 / 남북한 동시 유엔 가입

호국현장 순례
⑨ 곳곳에 산재한 제주 지역 호국의 기억

카툰세상
본격 당연한 소리 하는 만화

에세이
포승

자유광장
극우와 극좌는 서로 통할까
종교로 보는 남북한, 그리고 북한이탈주민

젊음의 소리
나 자신을 이겨내고, 인생을 만난 DMZ 250km

9월의 인물
고운기 선생 / 김용식 육군 일등병

북소리
김정은 ‘핵’ 파워, 이미 작동하고 있다


더보기
접기

잡지정보

잡지명 자유마당 2017년 9월호
잡지사 (사)한국자유총연맹 홈페이지
잡지소개

<자유마당> 국가의 기념 이념인 자유민주주의를 주제로 시사 정치 이슈들을 다루고 그에 관련된 논평을 싣고 있는 시사전문 매거진. <자유마당>은 자유의 가치가 생활하하고 건전한 민주공동체가 뿌리내리는 데 밑거름이 되고자 합니다. 복잡한 이론이나 거창한 주장보다는 우리 사회의 여러 목소리와 움직임을 알리고 나누는 진솔한 장(場)이 될 것입니다. 흔히 말하는 보수와 진보를 나누지 않고 하나된 대한민국 - 행복 코리아를 만들기 위한 국민적 공감대를 넓히는데 앞장설 것입니다. A current news magazine that deals with current political issues on the theme of liberal democracy, which is a commemoration ideology of the state, and contains related comments. The Freedom Garden aims to serve as a foundation for the values ​​of freedom to live and for the sound democratic community to take root. It will be a genuine place to share and communicate the voices and movements of our society, rather than complex theories or tremendous claims. I will take the lead in spreading the national consensus to make united Korea - Happiness Korea without sharing the common remuneration and progress.